본문 바로가기

맛있는 집

강화도 선두리 포구의 맛있고 저렴한 횟집 10년단골 '오진호' 맛집 추천


가끔 회가 먹고 싶을때 찾는 강화도의 선두리 포구를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가끔 바람쐬러 가고싶거나 바다를 보고 싶을때는 가까운 강화도 바다를 찾아가는데 그곳에 선두리 포구라는 곳이 있습니다. 딱히 알아서 찾아간곳은 아니고 이곳에 처음 골라잡아 여태까지 한곳만 찾아가서 그냥 단골이 되었습니다. 물론 옆집이 더 맛있을 수도 있고 더 잘해줄 수도 있으니 선택을 잘 하시기 바랍니다.




그곳에는 횟집이 약 열개정도 일렬로 줄지어 서있는데 제가 가본곳은 한곳이기 때문에 10년이상 단골인 '오진호'를 소개해드리려구요. 대략 위에 사진을 보면 10개정도의 횟집이 보이는데요 이름들이 죄다 "호" 자로 끝나는 횟집들입니다. 이것은 이 횟집에서 배를 운영해서 고기를 잡아오는데 해당 배이름과 동일하게 횟집 이름을 지었다고 합니다. 저 뒤에는 가천의대 강화캠퍼스가 보입니다. 





선두5리 포구를 찾아가시거나 아니면 주변에 팬션이름을 치고 찾아가시면 됩니다. 전에는 뒤에 파도가 찰랑거리는 것을 보며 회를 먹었는데 새로 횟집을 지어 그런것이 없어져서 조금 안타까운 면은 있으나 건물이 깔끔해서 일장일단이 있는듯하네요.



바닷가라서 그런지 갈매기들을 많이 볼 수 있습니다. 낮에 오면 바닷물이 빠져 갯벌을 볼 수 있고 저녁쯤에는 바다물이 들어온상태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제가 가는곳은 오진호란 곳이에요. 다른집도 마찬가지지만 건어물도 있고 보시는바와 같이 새우젓등도 같이 판매하고 있습니다.



대하도 있고



낙지도 있고



우럭과 아이들



광어들도 있지만 이곳에서 회를 제대로 먹으려면 숭어회를 먹어야 합니다. 숭어를 제외한것들 중 대다수는 이곳에서 잡은게 아니라고 하네요. 방금 잡아온 싱싱한 숭어를 먹는것이 이곳에서 회를 즐길 수 있는 중요 포인트라 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숭어는 맛있고 싸고 양식이 안되기 때문에 자연산 밖에 없다는것!!



숭어회를 먹으러 오면 기본으로 콩카루와 야채 그리고 초장을 섞어 먹으면 맛있습니다. 기본으로 이런 셋팅을 해줍니다. 계속 무한리필 되니 마구 시켜주세요!



이곳에는 삼대가 일을 하고 있는데 할머님이 키우시는 상추도 정말 맛있었습니다.




회는 1키로에 2만원 정도 하는데 3키로 시키면 성인 세명이서 먹기 힘든정도가 나와요. 밥과 매운탕을 시키지 않고 회만먹었을때 기준이니 얼마나 많은량인지 대략 상상이 가지요? 2인이 오시면 1키로를 시키면 되고 4인이 오시면 2키로를 시키시면 됩니다. 고기가 많기 때문에 한번 먹을때 회를 두세개씩 싸서 먹습니다. 참고로 포장은 5천원 더 저렴합니다. 물론 여기있는것 모두 싸주시더군요.



보통 횟집에서 회를 시키면 아래 무같은 것들이 반이상 깔려있어서 회가 많아보이는 것처럼 작업을 하는데 이곳은 그런게 없이 정말 회뿐인 접시가 나옵니다. 접시가 꽤 큰데 회로 꽉 차있죠... 먹어본다면 줄지않는 회를 경험하실 수 있을겁니다.



먹고 나오니 벌써 어둠이 내려 깜깜하네요.



앞부분에는 여러 펜션들과 갯벌이 펼쳐져 있습니다. 밤이라서 잘 보이지는 않지만 꽤나 괜찮은 풍경을 보여줍니다. 보통 토요일날 많이들 찾으시는데 점심때 찾는분들이 많습니다. 저희는 강화도 가는길이 점심에 많이 막히고 오후에 풀리기 때문에 막히는것을 감안해서 4~5시쯤에 찾아가서 6~7시까지 놀며 먹으며 하며 즐기다 오는편입니다. 좀 걸어나가서 배타는곳까지 바람쐬며 한번씩 걷다 오는것이 한주간 받았던 스트레스를 떨쳐버리고 새로운 한주를 위해 준비하는데 도움이 되었습니다. 혹시나 강화도 갈일이 있다면 한번쯤 들려보시는것을 추천해드립니다.


도움이 되셨나요?

공감하시면 더 많은 분들이 이글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인천광역시 강화군 길상면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