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촬영

안성팜랜드 간단후기 및 촬영 사진모음(니콘 D800 NIKKOR 24-70mm,칼자이스 85mm 1.4)

안성팜랜드 간단후기 및 촬영 사진모음(니콘 D800 NIKKOR 24-70mm,칼자이스 85mm 1.4)


요즘 날씨와 회사일때문에 주말에 아무대나 떠나고 싶은 욕구가 들어 주말 하루전에 계획을 세웠습니다. 그리고 찾은곳이 안성팜랜드였습니다. 안성이란곳은 가본기억이 없는곳으로 개인적으로는 낯선곳이었습니다. 안성에 팜랜드가 그렇게 사진찍기가 좋다는 소문을 듣고 토요일 아침 사진기를 들고 무작정 떠났습니다. 안성팜랜드에서 찍은 사진들을 공유해보자 합니다.



카메라는 니콘 D800을 사용했으고 내부에서는 NIKKOR 24-70mm 2.8F N렌즈를 사용했으며 외부에서는 칼자이스 인물형 단망원렌즈인 85mm 1.4F ZF렌즈를 사용했습니다. 특히나 칼자이스는 세계적인 명품렌즈로 유명하죠. 하지만 니콘에서 사용하려면 수동 AF를 사용해야하는 단점이 있습니다. 그렇지만 개인적으로는 최고의 감성사진을 뽑을 수 있는 렌즈라고 자부합니다.



CarlZeiss Planar T* 인물형 단망원렌즈입니다. 다른 1.4F의 조리개 렌즈들과는 사뭇 다른 느낌을 줍니다. 살짝 캐논의 85mm 1.2F의 만투의 느낌도 들어있구요 칼자이스 렌즈답게 선예도 포커싱등 훌륭합니다. 특히나 보캐들이 합쳐져 수체화 같이 뭉개는 포커싱의 능력은 탁월합니다. 색갈도 원색계열의 컬러에 큰 효과를 발휘합니다.





칼자이스렌즈는 몇년전에 니콘에서도 사용할 수 있도록 니콘용 마운트렌즈를 출시했으며 PLANAR T ZF.2라는 모델명으로 출시되었습니다. 저는 솔직히 수동인줄 모르고 샀다가 완전 실망했지만 점점 익혀지는 수동렌즈 조작적응력과 결과물에 만족감때문에 외부로 나갈때는 항상 들고다니는 렌즈가 되었습니다.




물의 투명함과 입체감도 잘 표현이 되며 니콘처럼 약간 강한색체가 아닌 투명한 뽀샤시 느낌의 마치 캐논렌즈들의 느낌을 주어 니콘 사용자인 저에게는 새로운 맛을 느끼게 해준 렌즈입니다.



좁은 실내에서는 단망원렌즈는 무리가 있죠. 그래서 항상 휴대하고 다니는 니콘의 축복 중 하나인 24-70mm 렌즈를 꺼내어 찍어줍니다.



실내촬영은 화이트밸런스에 유의해야합니다. 특히 백열등을 사용한 누런빛의 실내에서는 자칫하면 엉뚱한 누런색으로 도배되는일이 없도록 화이트밸런스모드 중 하나인 백열등모드를 사용하거나 색온도를 급격하게낮춰 찍어야 합니다.



실내 도서관도 있고 팜랜드는 아이들 위주의 시설들로 이루어져 있었습니다. 어린 아이들과 교육적인부분과 자연과 친해질 수 있는 동물들과 만날 수도 있습니다.



판랜드에는 방방 이라는 대형 덤블링장이 있습니다. 10분에 2천원으로 갈길이 바빠 10분씩만 후딱 타고 내려왔답니다. 위사진은 24-70mm 니콘 렌즈의 사진입니다. 야간 느낌이 틀리죠?




요즘엔 사진의 포커싱만으로 어떤렌즈로 찍었는지 감이올정도로 렌즈의 특성을 느낄 수 있습니다. 수동렌즈를 사용함으로서 칼자이스의 기술을 느낍니다.



칼자이스 렌즈를 쓰다보면 소니유저들이 부러울때가 많습니다. 위사진처럼 움직이는 사진을 수동으로 잡으려면 정말 쉽지않기 때문입니다. 포커스링과 촬영자가 하나가 되야 가능하답니다.....




염소 그리고 양들과 만날 수 있는곳이에요. 염소들을 방목하여 아이들과 만날 수 있고 염소먹이를 사서 염소들에게 주는 이벤트를 경험할 수 있습니다. 너무 좋아하는 17개월된 막내... 개념이 없어서 염소에 입에 손가락을 넣는 대범함을 보여줍니다.



돌아다니는 낯선 염소들이 너무 무서워 울음을 터트리는 둘째아이. 첫째와 둘째는 정말 겁이 많아 이런곳은 구경함기 힘든면이 있었습니다.




렌즈가 아웃포커싱이 강하다보니 미니어처 특성의 느낌이 있습니다. 미니어처효과는 중간중간에 아웃포커싱효과를 넣음으로 모델이 축소되어 보이는 효과입니다. 색갈이 정말 이쁘게 나오죠?




옛 어린시절에 집앞에있었던 펌프. 정말 오랫만에 봅니다. 열심히 물을 퍼냈고 아이들에게도 알려주니 옷이 다 젖도록 열심히 놀았답니다.



뒤에 감옥도 있고 화살같은것을 던져 통에 집어넣는 민속놀이도 구비되어있었습니다. 아웃포커싱되어 잘 보이진 않지만 곤장을 치는곳도 있어 아이들이 흥미를 가졌습니다.


Choi's Family Story Choi's Family Story Choi's Family Story Choi's Family Story Choi's Family Story Choi's Family Story Choi's Family Story Choi's Family Story


아무리 봐도 초록색과 빛이 있는곳에는 대강 찍어도 사진이 이쁘게 잘나오죠? 팜랜드에 대한 소개는 다음 포스팅에서 자세하게 다뤄보고 이번에는 사진기와 렌즈에 관심있는 분들을 위해 허접한 설명위주로 포스팅해봤습니다. 실제 비교해보려면 야외촬영분이 있어야 하는데 니콘렌즈로 야외촬영은 하지 않았기 때문에 비교사진을 보여드릴 수가 없네요. 렌즈 갈아 끼우기가 왜그렇게 귀찮은지... 안성팜랜드 사진위주의 간단후기 포스팅은 여기까지 입니다. 감사합니다.



Orangeline Blog를 읽고 도움이 되셨나요?

시? 질문이나 궁금한점이 있다면 댓글이나 xionsoft@gmail.com으로 보내주시면

최대한 도와드리겠습니다.



  • 오~ 좋네요. 저도 여기 한 번 가보려고 했는데 요즘 날씨가 넘 덥기도 하고 많이 바빠서 어딜 가기가 쉽지 않은데 포스팅 보니 사진들도 정말 이쁘고 아이들이 정말 좋아할 만한 장소네요. 다음 포스팅도 기대됩니다. 즐거운 주말 되세요~

    • 안녕하세요 광대님 안성팜랜드에 아직 안가보셨군요~ 가보시면 아시겠지만 자연,동물에 대해 교육적인 부분이 많습니다. 탁트인 벌판을 보시면 마음도 정화될것 같은 느낌이 듭니다. 리유와 함께 가보시기 추천드립니다.~~